관련기관 국토교통부 대법원 한국산업인력공단 부동산정보 통합포털 일사편리 부동산연구원 Top
회원전용 sitemap english home
  • 협회안내
  • 협회업무
  • 알림마당
  • 감정평가안내
  • 고충처리센터
  • 추천도우미
  • 보상평가검토
  • 사회공헌사업
  • 회원전용
공정하고 정확한 감정평가로 국가와 경제발전에 이바지 하겠습니다.

협회안내

  • 인사말
  • 협회개요
  • 조직및기구
    • 협회조직
    • 위원회조직
    • 자회조직
    • 회원사현황
  • 찾아오시는길
  • 입회및등록안내
    • 입회안내
    • 감정평가사등록신청
    • 감정평가사설립해산및기타변경
    • 감정평가사(합동)사무소개설및폐업등절차안내
  • 협회로고안내

협회업무

  • 협회주요업무
  • 부동산컨설팅
  • 국제교류

알림마당

  • 최신부동산뉴스
  • 업계동정
  • 공지사항
  • 감정평가사모집
  • 취업정보
    • 구인정보
    • 구직정보

감정평가안내

  • 회원사검색
  • 감정평가사업무소개
    • 감정평가란
    • 간정평가업무
    • 감정평가제도
    • 의뢰시필요한서류
    • 감정평가사수수료
    • 감정평가수수료속산표
  • 유사감정평가행위 신고센터
  • 자격시험정보

고충처리센터

  • 감정평가상담센터
    • 인사말
    • 상담안내
    • 사이버상담
    • 사이버상담검색
    • 사이버상담신청
    • 나의상담검색
    • 자주하는질문(FAQ)
  • 회원지원단

추천도우미

  • 추천시스템 시스템
    • 추천제도 운영 취지
    • 주요추천기준
    • 혐회에 감정평가업자를 추천의뢰 하는 기관
    • 추천 FLOW차트
  • 감정평가업자추천시스템
    • 추천제도 운영 취지
    • 주요추천기준
    • 혐회에 감정평가업자를 추천의뢰 하는 기관
    • 추천 FLOW차트

보상평가검토시스템

  • 보상평가검토시스템
    • 보상평가검토위원회 설치ㆍ운영
    • 위원구성
    • 보상평가 검토의뢰 방법
    • 보상평가 검토시스템 흐름도
    • 보상평가 검토제도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관련법령

  • 질의회신
  • 관련판례
  • 관련법령
Home > 알림마당 > 최신부동산뉴스
최신부동산뉴스
제 목 뉴스테이 공공성 높여…'공공지원 민간임대' 확대
글쓴이 노컷뉴스
글정보 Hit : 50, Date : 2017/12/06 14:33

뉴스테이 공공성 높여…'공공지원 민간임대' 확대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기존 뉴스테이의 공공성을 대폭 강화한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개선 방안이 6일 공개됐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오전 코엑스에서 설명회를 갖고, 학계와 업계 및 시민단체 등을 대상으로 개선 방안을 소개했다.


박근혜정부에서 도입된 '기업형 임대주택'인 뉴스테이의 경우 초기 임대료 제한이 없었지만, '주거복지 로드맵'에 반영된 개선 방안은 시세의 90~95%로 책정해 입주자의 부담을 낮췄다.


특히 무주택자에게 우선 공급하도록 해, 실수요자가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입주자격을 보완했다. 사업장별 전체 세대수의 20% 이상은 청년·신혼부부 등을 위해 특별공급 물량으로 배정해야 하고, 임대료도 시세의 70~85% 수준으로 책정하도록 했다.


민간임대 사업자에게 주어지는 공적 지원 역시 합리적으로 조정된다. 주택도시기금의 융자 금리를 공공성 강화 적용 여부에 따라 우대하는 한편, 소형 주택에 대한 지원이 강화된다.


장기임대시 추가 인하하는 방안도 도입되며, 공공택지 공급시 청년·신혼부부 등 특별공급물량은 조성원가로 공급된다.


(자료=국토교통부 제공)


또 소규모 사업장 지원을 위한 프로젝트금융(PF) 보증요건과 심사 기준을 완화, 큰 규모를 갖춘 사업자가 아니라도 도심내 소규모 민간임대주택 사업을 할 수 있도록 유도하기로 했다.


아울러 도심내 임대주택 수요가 많은 곳에 소규모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촉진지구' 최소면적 기준을 현행 5천㎡→2천㎡로 완화할 수 있는 조례 근거도 마련된다.


촉진지구 개발시엔 공공성 확보를 위해 일정 규모 이상 택지의 경우 20%이상을 공공임대로 확보해야 한다. 특히 '과도한 혜택'으로 지적돼온 민간사업자에 대한 개발제한구역 해제 제안권은 더 이상 주지 않기로 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개선 방안을 통해 연평균 3만 3천호의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을 공급하고, 2만 4천호는 청년주택으로 지원할 계획"이라며 "서울 신촌과 부산 연산 등 12개 지구에서 7732호 규모로 시범사업을 운영해 지방자치단체 참여를 유도하겠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