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기관 국토교통부 대법원 복지,보조금부정신고 한국산업인력공단 부동산정보 통합포털 일사편리 부동산연구원 Top
회원전용 sitemap english home
  • 협회안내
  • 협회업무
  • 알림마당
  • 감정평가안내
  • 고충처리센터
  • 추천도우미
  • 보상평가검토
  • 사회공헌사업
  • 회원전용
공정하고 정확한 감정평가로 국가와 경제발전에 이바지 하겠습니다.

협회안내

  • 인사말
  • 협회개요
  • 조직및기구
    • 협회조직
    • 위원회조직
    • 자회조직
    • 회원사현황
  • 찾아오시는길
  • 입회및등록안내
    • 입회안내
    • 감정평가사등록신청
    • 감정평가사설립해산및기타변경
    • 감정평가사(합동)사무소개설및폐업등절차안내
  • 협회로고안내

협회업무

  • 협회주요업무
  • 부동산컨설팅
  • 국제교류

알림마당

  • 최신부동산뉴스
  • 업계동정
  • 공지사항
  • 감정평가사모집
  • 취업정보
    • 구인정보

감정평가안내

  • 회원사검색
  • 감정평가사업무소개
    • 감정평가란
    • 간정평가업무
    • 감정평가제도
    • 의뢰시필요한서류
    • 감정평가수수료속산표
  • 유사감정평가행위 신고센터
  • 자격시험정보

고충처리센터

  • 감정평가상담센터
    • 인사말
    • 상담안내
    • 사이버상담
    • 사이버상담검색
    • 사이버상담신청
    • 나의상담검색
    • 자주하는질문(FAQ)
  • 회원지원단

추천도우미

  • 추천시스템 시스템
    • 추천제도 운영 취지
    • 주요추천기준
    • 혐회에 감정평가업자를 추천의뢰 하는 기관
    • 추천 FLOW차트
  • 감정평가업자추천시스템
    • 추천제도 운영 취지
    • 주요추천기준
    • 혐회에 감정평가업자를 추천의뢰 하는 기관
    • 추천 FLOW차트

보상평가검토시스템

  • 보상평가검토시스템
    • 보상평가검토위원회 설치ㆍ운영
    • 위원구성
    • 보상평가 검토의뢰 방법
    • 보상평가 검토시스템 흐름도
    • 보상평가 검토제도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관련법령

  • 질의회신
  • 관련판례
  • 관련법령
Home > 알림마당 > 최신부동산뉴스
최신부동산뉴스
제 목 "내년 전국 집값 1.1% 하락…수도권보다 지방 더 빠진다"
글쓴이 이데일리
글정보 Hit : 56, Date : 2018/11/07 15:56

"내년 전국 집값 1.1% 하락…수도권보다 지방 더 빠진다"



내년 전국 주택 매매값과 전셋값이 나란히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은 7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열린 ‘2019년 주택·부동산 경기전망 세미나’에서 내년 전국 주택 매매가격은 1.1%, 전셋값은 1.5%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주요 국가들이 금리 인상이나 자산 매입 축소 등 통화정책 정상화에 나서면서 내년 세계경제 성장세가 둔화할 가능성이 크고 이미 세계 주요 선도도시 집값도 하락세로 돌아선 만큼 우리나라 주택시장도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허윤경 한국건설산업연구원 연구위원은 “내년도는 거시경제 상황이 자산시장을 압도할 것”이라며 “각국에서 양적 완화 정책의 정상화가 진행되고 있고 런던·시드니·밴쿠버·뉴욕 등 글로벌 선도도시 주택 가격이 지난 8월 이후 모두 하락 반전했다”고 말했다.


다만 수도권과 지방간 온도 차는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수도권 주택 매매가격은 0.2% 떨어지는 데 그치겠지만 지방은 2% 내릴 것이란 전망이다.


허 연구위원은 “서울의 상대적 강세는 유지되겠지만 지방은 누적된 준공 물량이 많고 거시경제 부진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아 하락폭이 확대될 것”이라며 “하락장에서는 저가 매물을 다주택자와 투자자가 흡수해야 하지만 촘촘한 수요 억제책이 작동되고 있어 하락 전환 이후 내림폭이 예상보다 클 수 있다”고 분석했다.


서울의 경우 고가주택 수요자인 고소득층과 자산가들이 안정적 소득과 자산을 기반으로 주택을 매도하지 않고 장기 보유를 선택하면서 하락장에서도 서울시장 강세를 지지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했다.


분양시장도 일부 수도권 양호 사업지를 제외하고 물량 감소와 청약 규제의 영향으로 열기가 식을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 분양 물량은 27만호로 올해 28만호에 비해 다소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다. 분양 물량은 2015년 52만호, 2016년 47만호, 작년 31만호 등 꾸준히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허 연구위원은 “내년에는 집값이 안정기로 접어드는 만큼 지속 가능한 미래 성장과 국제 경쟁력 강화 측면에서 기반시설 정비와 개발을 통한 적극적 건설 투자가 필요한 한 해”라며 “정부는 격차 확대, 주거 분리 심화, 노후주택 급증에 대비하기 위한 정책 대응력을 높여야 하고 건설업체는 리스크 관리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